우리식당소개  건강한먹거리  뉴스 주인의 이야기방


우리식당 소개

건강한 먹거리

뉴스

주인의 이야기방
홈 > 우리식당 > 뉴스

제목 식당은 어린아이들의 호기심을 해결하는 곳이 아닙니다.
작성자 aladinft
작성일 2014-04-07
조회 1015
저희는 가게 특성상 어린이들이 많이 옵니다.
 
어린이들은 모든것을 만져보고 싶어하지요.
 
헌데 부모님들은 물컵도 물따르는것도 벽에 붙어 있는것도 아이들에게 만져 보기를 권하십니다.
 
인덕션위에 신발을 신낀채로 앉혀 밥도 먹이시고요.
 
정말 이러시면 안됩니다.
 
인덕션이 전기제품이므로 물을 쏟으시면 안되고요, 휴지도 물도 함부로 사용하시면 안되고
 
수저통에 손을 넣어 장난치면 안됩니다.
 
수저는 매일 식초를 넣고 20분이상 끓어 소독하고 자외선 살균 소독기에 넣어 소독후
 
수저통에 넣어 사용하는 것입니다.
 
아이들은 공공장소에 오면 예의를 가르쳐 주셨으면 합니다.
 
아이들 심부름은 부모님들이 해 주세요.
 
저도 아이들은 예뻐요.  헌데 심부름 아줌마 취급은 정말 싫어요.
 
아이들과 식사후 식탁을 한 번 돌아봐 보세요.
 
정말 밥상이었는지요?
 
밥상이 쓰레기통만도 못하게 하시고 가시면 힘이, 힘이 쭈우욱 빠져
 
착한식당 회의가 듭니다.
 
거기다 아이에게 타일렀다고 트집을 잡으며 착한식당은 무슨 착한식당이냐고 하시는 분들을
 
보면 울고 싶어요.
 
생협회원이 맞느냐구 확인하는 분도 계시고요.
 
생협회원은 천사가 아니예요.   제발 같은 생협회원이라는 이유로 큰 대접을 기대하지 말아 주세요.
 
저는 모든 고객이 생협회원이기를 바라면서 가게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도와 주세요.
 
곧 5월이네요.
 
행복하게 아이들과 만나고 싶습니다.